엄마 폰 때문에 퇴실당한 수험생 원망 대신 사과글

  선지자선교회

입력 2016.11.18 21:38댓글 413

 

부산교육청 "고의성 없어 내년에 수능 응시기회 준다"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1년에 딱 한 번인 대학수학능력 시험에서 어머니가 실수로 도시락 가방에 넣어둔 휴대전화가 울리는 바람에 부정행위자로 적발된 수험생이 억울함 대신 동료 수험생에게 사과하는 글을 남겨 눈길을 끌고 있다.

 

17일 오전 부산 남산고에서 1교시 언어영역 시험 중 도시락 가방에 든 휴대전화 벨이 울려 퇴실당한 A양은 이날 오후 630분께 '수만휘'(수능 날 만점 시험지를 휘날리자) 인터넷 카페에 글을 올렸다.

 

오늘 부정 행위로 걸린 자인데.jpg

 

A양은 '오늘 부정행위로 걸린 재수생인데'라는 제목으로 '엄마가 도시락 가방 주시길래 그대로 받아서 시험 치러 갔는데 국어 끝날 때쯤 벨 소리가 울려서 국어만 치고 집에 왔다'고 글을 시작했다.

 

A양은 "저랑 같은 시험실에서 치신 분들께 정말 죄송하다고 말씀드리고 싶다. 한참 집중해야 할 국어 시간에"라고 사과의 말을 남겼다.

 

A양은 글을 조작한 것 아니냐는 댓글에 고사장과 수험번호를 남기며 본인임을 증명했다.

 

어머니의 본의 아닌 실수로 수능 시험을 망친 A양이 원망이나 억울함은 커녕 오히려 동료 수험생에게 사과하자, 카페 회원들은 "내년에 꼭 원하는 대학을 갈 거다", "힘내라" 등의 댓글로 A양을 위로하고 나섰다.

 

현재 이 글은 376명의 공감을 얻고 500개가 넘는 댓글이 달렸고, 페이스북에서도 퍼지고 있다.

 

A양이 경찰대를 목표로 시험을 준비했다는 사연이 알려지면서 경찰대 출신의 표창원 국회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정말 멋진 학생. 그래요, 1년은 인생 전체에서 보면 그렇게 길지 않은 시간. 내년에 꼭 경찰대 합격하길 기원합니다"라고 응원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부산교육청은 A양의 휴대전화 소지가 고의성이 없는 것으로 보고 내년 수능에 응시자격을 주기로 했다.

 

수능 부정행위 적발시 처벌 수위는 당해 시험 무효처리다음 해 응시자격 박탈등 크게 두 가지로 나뉜다.

 

wink@yna.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2022.07.08-173 김반석 2019.05.26
173 “中 코로나 강력 봉쇄에, 옌지 한국인 50% 떠난 듯” 김반석 2022.07.08
172 이순신 장군의 난중일기에서 - 신인(神人)이 꿈에 나타나 가르쳐 주기를 file 김반석 2022.05.16
171 부부는 젓가락 같데요 file 선지자 2020.08.22
170 포괄적차별금지법 반대하는 ‘진평연’ 창립준비위원회 발족 file 김반석 2020.07.02
169 사랑은 10g이다 file 김반석 2020.05.10
168 코로나 환자를 돌보며- 똥 이야기(3) file 선지자 2020.04.10
167 경범죄의 종류와 처벌 김반석 2018.07.22
166 인도양 원시 부족에 기독교 전파하러 갔던 미국인, 화살로 살해돼 file 선지자 2018.11.22
165 세브란스 병원 설립의 주역 ‘세브란스’…“주는 기쁨이 더 큽니다” file 김반석 2018.09.26
164 이종석 “결혼은 남자와 여자의 결합···동성은 결혼 안돼” file 선지자 2018.09.17
163 [ 장경애 / 목사 아내 칼럼 ] 목사 아내와 부부 싸움 선지자 2017.06.21
162 우리나라 최초 한글 성경 문화재 등록 file 선지자 2016.12.27
» 엄마 폰 때문에 퇴실당한 수험생 원망 대신 사과글 file 선지자 2016.11.18
160 한국판 라스푸틴, 21세기 진령군… 나라 홀린 ‘흑역사’ file 선지자 2016.11.05
159 한국 사회 보이지 않는 손 '사이비 종교' file 선지자 2016.10.30
158 사교가 정치 개입?"… 사이비종교, 기준은 뭘까 선지자 2016.10.30
157 개역개정 성경, 왜 여론의 도마 위에 오르는가 선지자 2016.01.19
156 ‘개역개정판’ 성경 사용 중단해야 한다 김반석 2016.01.18
155 웨스트민스터 신학교 중앙도서관 앞-서영호목사 외 file 선지자 2016.01.01